고슴도치의 사랑
Posted at 2014/11/06 20:11

고슴도치 한 마리에 

고슴도치는 이렇게 많은 가시를 가지고도
서로 사랑을 하고 새끼를 낳고 어울린다고 합니다.

어떻게 가능할까요?

바늘과 바늘 사이, 가시와 가시 사이를
조심스럽게 잘 연결해서
서로 찔리지 않도록 하므로 가능하답니다.

우리에게도 많은 가시가 있습니다.
그리고 그 가시로 서로를 찌르고 상처를 줍니다.

우리는 가까울수록
더 많은 아픔과 상처를 주고받으면서 살아갑니다.

어떻게 하면 가시가 있더라도
서로 사랑하며 안아줄 수 있을까요?

고슴도치처럼 조심조심
서로를 살피고 아끼고 이해하며,
아프지 않게 말하고 양보하면 되겠지요.

그러면 아픔을 안고도 사랑할 수 있겠지요.

- 김기숙 옮김(해피홈) / 『고슴도치의 사랑(정용철)』 중에서 -

4049.jpg  (80.4 KB)  (Down : 10)
 댓글 남기기